본문 내용 바로가기

언론보도

꿈의 크기만큼 희망이 자랍니다

섬 아이 ‘멘토’된 인천대생, 알찬 문화체험 선물

(재)인천인재육성재단 Date. 2019.10.17 조회수   43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밴드 카카오스토리

기호일보

▶ 市·인재육성재단 등과 창의학습캠프 연평·영흥초교 등 찾아가거나 초청 사범대 학생 참여 만들기~스포츠 수업


인천대학교는 인천시와 인천인재육성재단의 후원으로 도서지역 초등학생들에게 다양한 체험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인천대학교와 함께하는 도서지역 창의학습캠프’를 운영했다.

831369_271858_0621.jpg
 
16일 인천대에 따르면 최근 운영된 ‘인천대와 함께하는 도서지역 창의학습 캠프’는 교육기부 사업으로 다양한 체험형 교육의 기회가 상대적으로 부족한 도서지역 학생들에게 대학생이 멘토들이 학습 및 진로 분야에서 체험형교육을 기획·운영하는 프로그램이다.

방학 중에 인천대 캠프멘토단이 도서지역 초교를 찾아 진행하는 ‘찾아가는 창의학습캠프’와 학기 중에 도서지역 어린이들이 인천대로 방문해 진행하는 ‘찾아오는 창의학습캠프’ 등 유형으로 진행했다.

지난 7월 22부터 26일까지 인천 최북단섬인 연평초교 학생 25명과 인천대 학생사회공헌단 대학생 멘토 9명이 캠프를 열었다.

학기 중인 이달 9일에는 영흥초교 학생 20명(멘티) 지도교사 3명이 인천대 송도캠퍼스로 찾아와 인천대 사범대학 체육교육과, 역사교육과 등 재학생 15명(멘토)이 진행하는 창의학습캠프에 참여했다. 특히 찾아오는 창의학습캠프는 학생들을 2개 팀으로 편성해 문화체험활동으로 거북선만들기, 국궁 등 체험과 뉴스포츠활동으로 피구와 플라잉디스크 체험을 실시했다.

멘토로 참여한 김수지(체육교육과 2년)씨는 "창의학습캠프에 함께 한 영흥초교 학생들이 무사히 캠프를 마치게 돼 멘티 학생들에게 감사하고 향후 본인의 진로에도 좋은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멘티로 참여한 정혜민(영흥초 6년)양은 "처음 방문한 인천대 학생들이 열정적으로 함께 활동해준 것에 감사하며 기회가 되면 다시 방문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기호일보, KIHOILBO

출처 : 기호일보(http://www.kihoilbo.co.kr)



목록보기